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런저런 단신들..

제 1대 제임스 본드인 '션 코너리'가 '더 락(The Rock)'에서 차량 추격전에서 쓰던 차인 험머(영화에서는 션 코너리가 '험비'라고 발음하는데 어디가 맞는지는 모르겠다.)가 단종된다고 한다. 그 영화에서 전략적으로 광고를 해준 것인지는 모르지만, 지프이면서도 차체가 생각보다 낮고 잘달리던 이 녀석이 도로의 전신수를 때려 박아 전신주가 무너지는 상황에서도 차체는 비교적 말짱한 상태로 달리는 그 오바스러움을 보며 차에 쥐뿔도 모르는 나조차도 이 험머라는 자동차에 매력을 느낄 정도였으니..
[정확히 말해서 위의 이 모델은 2001년부터 첫 출시되었으니, 1995년 영화인 The Rock의 그 차와는 다른 모델일 것이다.]

이 신문 기사를 통해서 알게 된 사실.
험비의 연비가 4Km/L라는 경악스러운 연비라는 사실.
녀석이 경유 자동차란 사실.
최근 미국이 경유가 리터당 7~800원대라는 사실.

우리 학교 캠퍼스에서도 피둥피둥 살찐 닭치(까치가 너무 살이 쪄서..)와 함께, 너무 돼지처럼 살이 올라서 나무를 날렵하게 오르지 못하는 청설모들이 천안시에 의해서 현상금(1마리 당 5천원)이 붙었다고 한다.

우리 학교 청설모들이야 애들이 던져주는 과자 부스러기랑 음식물들을 먹고 살이 올랐겠지만, 원래 청설모는 '호두'를 먹는다고 한다. 이 녀석 한 마리가 먹어 치우는 호두가 40kg이나 되고 시가로 70만원이 넘는다고 한다. 과장된 통계이긴 하겠지만 전체 생산량의 40%를 청설모가 먹어 치운다고 주장하니, 청설모에 대한 위기 의식이 꽤나 상당한 모양이다. 도심 속에서 한 번씩 보게 되는 청설모는 깝깝한 도심 생활에 삭막해져 가는 내 가슴에 자연이 가까이 있음을 느끼게 하는 작은 활력소로서 인식되지만, 정작 자연 속에서 살고 있는 사람들에게는 그저 불청객인 뿐인가 보다. - 베스도 1kg당 5천원으로 포상금이 붙었다고 한다.

Hedge™, Against All Odds..
  • Favicon of http://www.ziroworld.net BlogIcon Ziro 2006.05.15 09:25 ADDR 수정/삭제 답글

    오프로드의 제왕, 남자들의 꿈...
    원래 이름은 허머인데, 애칭이 험비라고 하더군요.(정확히는 잘 모름)
    울 회사 지하주차장에도 한대 서 있는데 대체 어떤 놈이 타고 댕기는건지 모르겠지만 무지부럽기는 합니다.
    그런데 연비가 진짜 경악 스럽군요.

  • Favicon of http://junhogun.egloos.com BlogIcon Run 192Km 2006.05.15 11:20 ADDR 수정/삭제 답글

    청설모..육군훈련소에서 보고 못 봤네요;;-ㅅ-;;

  • Favicon of http://paxilus.mireene.com/tt/index.php BlogIcon Pax 2006.05.15 18:28 ADDR 수정/삭제 답글

    군용을 험비, 민수용을 허머라 부른다더군요.

    흔히들 크게 구분하지 않고 부른답니다. 그러니까 미국인 앞에서 민수용 허머를 험비라고 부른다고 해서 그 사람들이 못알아듣거나 잘못불렀다고 크게 신경쓰지는 않는다는 모양입니다. 한국전쟁때의 지프사의 4륜구동차량은 이제 군에 존재하지 않지만 군용 4륜구동차량을 흔히들 지프라고 부르는 것과 마찬가지인 이야기입니다.

    연비야 뭐... 미국의 군용특수장비들은 길바닥에 돈뿌리고 다니는 걸로 유명하고 그걸 베이스로 만든 모델이니 다를 수가 없겠지요.

    참조:
    http://kin.naver.com/db/detail.php?d1id=9&dir_id=906&eid=Yc2patGBh7LLNDNVcajtKTEO1Gi4nD8b

    http://soback.kornet21.net/~bakyog/hummer/hummer.htm

    • Favicon of https://genesis.innori.com BlogIcon 얼음구름 2006.05.15 20:21 신고 수정/삭제

      잘봤습니다. ^^..
      진정한 부르주아들의 기름 생쇼를 위한 진정한 천민자본주의적 어쩌고 저쩌고 중얼중얼.. ㅠ_ㅠ..
      [못가진 자의 울분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