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한국, 2014년까지 F-35 전투기 실전배치계획 발표

[Image : 중앙일보]

한국이 2014년까지 F-35 전투기를 도입, 실전배치를 완료할 예정이라고 한다.  F-35 전투기는 현재 미국방성이 3군 통합전투기로서 다목적의 차세대 전투기로서 개발하여 실전배치한 유인전투기로서는 미국 최후의 전투기가 될 것으로 알려져 있다.

록히드 마틴社의 F-35와 맥도널 더글러스社를 인수한 보잉社의 X-35가 경합하여 최종 선발된 F-35 전투기는 기본적으로 스텔스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F-16보다 2.5배의 넓은 작전반경과 1.4배의 화력을 탑재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F-35 전투기는 영국, 미국(캐나다, 네덜란드, 호주, 터키, 덴마크, 노르웨이 등이 참가.)이 공동으로 투자하여 개발한 전투기로서 앞으로 서방 진영 주요 국가들의 주력 전투기가 F-35기종으로 통일될 가능성이 높기에 韓美연합사의 작전통제 과정에서의 효율성과 韓美연합군의 유사시 작전수행 과정에서의 유기적 연계성이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우회적으로 F-35전투기의 도입은 국산전투기 사업계획(KF-X)이 결과론적으로 기술과학자들의 욕망충족용 이외의 의미를 가지기 힘듬을 의미한다. 이미 프랑스의 '라팔' 전투기 사례에서도 보았지만, 미국제 무기들의 절대적으로 우월한 성능과 광범위한 분야에서 이미 미제 장비, 군수물자들이 세계 각국에게 미제 이외의 무기를 선택하는 것에 대한 엄청한 추가 비용과 포괄적 범위의 체제전환, 군사작전체계의 변경을 요구한다. 때문에 KF-X사업을 통해서 새로운 전투기를 개발한다고 해도, 그 전투기가 이미 냉전 시대의 대치 상황에 적합하게 개발되었다는 이유로 새로운 국제관계에서 적합한 개념의 전투기 개발에 대한 요구로 완성된 F-35가 대체할 F-15K 수준에도 미치지 못할 것이라는 현실적인 우려 속에서, 개발비용 회수를 위한 판로 확보는 요원하고 제한된 국방자원과 한국항공기술연구원(KAI)의 독점적 지위 속에서 만족할 만한 결과를 획득하기도 쉽지 않을 것이다.


Hedge™, Against All Odds..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