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네이버 툴바 3.0의 놀라운 기능

[내 블로그에서 우연히 마우스를 클릭하려다가 알게된 기능]

기본적으로 jwBrowser를 메인으로 쓰고 있지만, 익스플로러에서는 툴바를 쓴다. 원래 쓰던 툴바는 네이버 툴바를 쓰고 있었지만, 일전에 jwBrowser에서 Google Toobar를 지원한다고 해서 윈도우즈를 포맷하고 새로 설치할 때는 Google 툴바를 썼었다.

하지만 구글 툴바는 내게 아주 무의미한 기능들만을 제공하고 있었다. 구글의 뉴스 기능은 매우 정돈되지 않은 난잡한 모습이고, 추가할 수 있는 버튼도 Gmail을 제외하면 그다지 의미 있는 기능을 찾기 힘들었다. (그나마 Gmail도 Live메일을 얻게 되면서 어딘지 모르게 그 '표준'이란 것을 제외하면 불편하기 만한 Gmail을 포기하게 만들었다.) 구글 툴바가 가진 기능이란 것도 다른 툴바에서 모두 볼 수 있는 그런 기본적인 기능 뿐이다. 설치하면서 함께 쓰던 구글의 데스크탑 검색도 기존에 쓰던 네이버 데스크탑 검색/엠파스 데스크탑 검색에 비해 장점보다 단점이 훨씬 더 컸다.

그렇게 생각하고 있던 차에 내가 활동하는 길드의 카페에 접속하려고 네이버에 들어갔다가 네이버 툴바가 버전업된 것을 발견했다. 그리고 구글의 툴을 우르르 지워버리고 이미 오랫동안 내가 쓰면서 기능을 검증(?)하고 만족한 네이버 툴바와 데스크탑을 설치했다. 새로울 것이 뭐 있겠어..하고 툴바를 설치하고 쓸데없는 네이버 블로그 접속 버튼이나 실시간검색어 같은 버튼을 없애버리고 Home버튼을 누르고 내 블로그를 띄웠는데....갑자기 위의 이미지와 같은 새로운 내부 팝업이 떴다. 네이버 툴바3의 새 기능이란 것은 바로 이런 것이었나 보다. 어찌 보면 진짜 별 것 아닐 수도 있지만, 저 팝업이 하나 뜨는 것으로 해서 음악 때문에 자주 방문하는 영문 웹페이지에서 전자사전을 펼치거나 네이버 사전 팝업을 띄우고 검색해볼 일이 현저히 줄어들게 될 것이다. 매우 실용적이고 파괴력 있는 기능이라고 생각한다.


Hedge™, Against All Odds..


티스토리 툴바